UPDATED. 2024-02-27 06:53 (화)
박서진 "병원 마취 실수로 반려견 무지개다리 건넜다…의사 울며 사과"
박서진 "병원 마취 실수로 반려견 무지개다리 건넜다…의사 울며 사과"
  • (서울=뉴스1) 신초롱 기자
  • 승인 2023.12.04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스타그램 갈무리)


(서울=뉴스1) 신초롱 기자 = 가수 박서진이 반려견 '백설기'를 떠나보낸 사연을 전했다.

박서진은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백설기 하늘나라로 소풍 갔다. 우리 집 막내딸이자 애교쟁이. 아침에 일어나면 아빠한테 가서 애교부리고 엄마를 그렇게 껌딱지처럼 매일 붙어 다니고 같이 자고, 엄마 아빠 나갔다 들어올 때를 어떻게 아는지 3층 창문 밖을 바라보면서 기다리고. 기다리던 엄마랑 아빠가 집에 오면 신나서 마중 나가고. 그런 똑똑하고 애교 많은 아이를 보냈다"고 밝혔다.

이어 "병원 의사 선생님도 많이 미안해하시고 사과해 주셨다. 정말 착하신 분이고, 설기에게 정말로 미안해하시고 계시구나 싶었다. 설기를 보며 진심으로 우시길래 더 이상 미안해하지 않으셔도 된다, 괜찮다, 아무것도 안 해주셔도 된다고 좋게 마무리 지었다"고 털어놨다.

박서진은 지난달 30일 "슬개골 탈골 수술 중 병원의 마취 실수로 강아지가 무지개다리를 건넜다"며 "병원에서는 보상을 해주시겠다고 하지만 이미 무지개다리를 건넌 아이를 돌릴 수 없고 어떻게 보상한다는 말이냐"고 허탈함을 드러낸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