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2-27 07:18 (화)
진주서 고가 고양이 20여마리 유기… 번식장서 유기 추정
진주서 고가 고양이 20여마리 유기… 번식장서 유기 추정
  • (진주=뉴스1) 한송학 기자
  • 승인 2023.12.05 14: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물단체 리본, 학대도 의심…경찰 수사 의뢰
버려진 고양이들(동물단체 리본 제공).


(진주=뉴스1) 한송학 기자 = 경남 진주에서 품종묘(만들어진 품종) 고양이 20여 마리가 유기된 정황이 나와 동물보호단체가 진상을 확인하고 있다.

5일 동물보호단체 리본에 따르면 지난달 14일부터 최근까지 진주시 초전, 망경, 상봉, 금산, 문산, 상평 등 지역에서 유기된 것으로 추정되는 고양이들이 발견됐다.

유기된 고양이들은 고가에 거래되는 품종묘로 번식장 등에서 기르던 고양이가 유기됐을 것으로 리본은 보고 있다.

발견된 고양이 대부분은 중성화가 안 됐으며 야생에서 먹이 활동도 하지 못해 마른 것으로 파악됐다.

일부 고양이는 턱뼈가 부러지는 등 학대 정황도 나왔다.

리본 관계자는 "고양이 구조 작업을 계속하고 있고 경찰에 수사 의뢰할 계획"이라며 "입양할 수 있는 고양이는 입양하고 일부는 맡아서 돌볼 예정이다. 고양이를 기를 만한 번식장을 알아보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