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24 05:08 (수)
유한양행, 아·태 수의사회 총회 공식 후원…K-펫산업 적극 알린다
유한양행, 아·태 수의사회 총회 공식 후원…K-펫산업 적극 알린다
  • (서울=뉴스1) 최서윤 동물문화전문기자
  • 승인 2024.02.23 1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수의사회와 대회 성공 개최 위한 후원 계약
동물 건강, 수의학 발전 등 위한 협력 관계 확대
반려동물 관절염 의료기기 애니콘주(유한양행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최서윤 동물문화전문기자 = 유한양행(대표 조욱제)이 제23차 아시아·태평양 수의사회 총회(FAVA Congress 2024) 공식후원사로 선정돼 최근 대한수의사회(회장 허주형)와 후원계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수의사회에 따르면 제23차 아시아·태평양 수의사회 총회(FAVA Congress 2024, 파바)는 30개국 3500여명의 수의학 전문가와 관련 단체들이 참가하는 아시아 최고 권위의 수의학술대회다. 오는 10월 25일~27일 대전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된다.

유한양행은 행사 기간 동안 국내외 임상수의사들에게 세계 최초로 개발된 동물용 PN성분 관절염 의료기기 '애니콘주' 등 K-반려동물 산업 발전에 대한 홍보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허주형 대한수의사회 회장은 "이번 후원계약을 통해 대회의 성공적 개최에 큰 힘을 얻게 됐다"며 "유한양행의 동물관련 사업이 더욱 발전하기를 기대하고 앞으로도 수의학 발전을 위해 지속적인 상호 협력 관계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조욱제 유한양행 사장은 "행사 후원을 통해 공중보건과 동물 건강에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는 수의사들과 수의학 발전에 조금이나마 도움을 주게 돼 기쁘다"며 성공적인 행사 개최를 기원했다.

유한양행은 1962년 국내 처음으로 동물용의약품 제조업 허가를 받았다. 최근 반려견(강아지) 인지기능장애증후군 치료제 '제다큐어', 골관절염 치료제 '애니콘주' 및 동물병원 전용 처방 사료 '와이즈벳'을 잇따라 선보이며 동물 관련 사업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AHC(Animal Healthcare) 사업을 담당하는 유한양행 김성수 전무는 "아시아 태평양 수의사들의 축제인 이번 행사의 성공 개최를 위해 대한수의사회와 협력을 강화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반려동물들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해피펫]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