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23 05:13 (화)
산림청, 국립 최초 반려견 전용 김천숲속야영장 개장
산림청, 국립 최초 반려견 전용 김천숲속야영장 개장
  • (대전ㆍ충남=뉴스1) 박찬수 기자
  • 승인 2024.06.25 13: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30마리 동시 수용
남성현 산림청장(왼쪽 두번째)이 송언석 국회의원(오른쪽 두번째), 김충섭 김천시장(맨 오른쪽) 등이 반려견 조형물 제막을 하고 있다.(산림청 제공)/뉴스1


(대전ㆍ충남=뉴스1) 박찬수 기자 = 산림청은 국립 최초 반려견 전용 산림휴양시설인 ‘국립김천숲속야영장’이 다음달 15일부터 본격적인 운영을 시작한다고 25일 밝혔다.

경북 김천시 대덕면 조룡리에 위치한 ‘국립김천숲속야영장’은 안내센터, 임산물판매장, 야영데크 15면, 반려견 운동장 2면이 조성돼 있다. 야영데크 1면 당 최대 4인, 반려견은 2마리까지 동반 가능해 동시에 30마리까지 이용할 수 있다.

지난 2018년 개장한 ‘국립화천숲속야영장’의 경우 전체 공간 중 야영데크의 일부(4개동)만 반려견 전용으로 운영된 것과 달리 이번에 개장한 ‘국립김천숲속야영장’은 전체 공간이 반려견을 위해 조성된 점이 큰 특징이다.

‘국립김천숲속야영장’은 휴양림 예악시스템 ‘숲나들e’를 통해 오는 27일 오전 10시부터 선착순으로 예약이 가능하다.

남성현 산림청장은 “반려동물 돌봄인구 증가에 발맞춰 온 가족이 함께 이용할 수 있는 동물친화적 산림복지 시설을 마련했다”며 “수려한 경관을 자랑하는 숲에서 반려견과 함께 머물며 즐거운 추억을 남겨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